2021년 3월의 월요편지, 유별남입니다.

2021-03-07

 숲 속에서

숲 속을 걸으면,
고요함에 두려워 하고
차가움에 떨며
부스럭거림에 놀란다.

숲 속을 걸으면,
새소리에 미소짓고
시원한 바람에 어깨를 펴고
숲의 이야기에 귀 기울인다.

당신이 걷고 있는 3월의 숲은 어떤 숲인가요!

제주도 선흘리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상산(常山) 유별남


5 3

yoobeylnam@gmail.com

Copyright 2019 YOOBEYLNAM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