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3년 11월 첫 번째 월요일, 유별남입니다.

2023-11-06

 

이어가기

충정북도 / 진천

가다 보면 무엇을 만나게 될지 모릅니다. 앞 날에 대한 궁금함이 우리를 불안하게 합니다.


지금의 걸음이 쌓여 미래를 만들기에 자신의 발걸음을 이어가야 합니다.


지쳐서 힘들어서 멈출 때도 있고 주저앉기도 합니다. 그 또한 자신의 걸음입니다.

그렇게 삶은 이어집니다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상산( 常山)유 별 남


14 1

yoobeylnam@gmail.com

Copyright 2019-2024 YOOBEYLNAM. All rights reserved.